시네마

1 베르그송모르면 안될 것 같은 책의 구성 때문에 힘겹게 읽은 결과, ‘읽었다’라는 과거형 이미지만 남기게 되었다. 차이와 반복이나 프로스트와 기호들을 먼저 읽었어야 했던건 아닐까 싶다. 2 옛날에 읽었던 시네21의 드립을 떠올릴수 있는 추억은 덤인가?
더 읽기

안티 오이디푸스

1 1960년대 프랑스를 분석하고 있다. 그들의 혹은 프랑스의 60년대는 어떤 의미가 있는걸까? 피상적으로 바라볼 수 밖에 없는 한국의 독자로서 들뢰즈와 가타리의 ‘자본주의분석’은 어색하고, 괴이롭다.
더 읽기

공허한 십자가

“사람을 죽이면 사형에 처한다 — 이 판단의 최대 장점은 그 범인은 이제 누구도 죽이지 못한다는 것이다.” 1 “그렇겠지요. 그리고 히루카와도 결국 진정한 의미의 반성에는 이르지 못했습니다. 사형 판결은 그를 바꾸지 못했지요.” 히라이는 약간 사시인 눈으로 나카하라를 빤히 쳐다보았다. “사형은 무력(無力)합니다.” 위의 문장...
더 읽기

Two Scoops of Django

1 장고를 공부하거나 실무에 사용한다면 2~3번 정도 읽어보고, 주변의 개발자들과 담소를 나누면서 생각을 나눠보는 시간을 가져보면 좋다. 2 내가 사용했던 장고는 장고가 아니라 그냥 파이썬 패키지였고, 이 책 덕분에 장고를 플라스크 정도로 사용할 수 있게 된 것 같다. 장고 뉴스레터...
더 읽기

7가지 동시성 모델

1 부산에서 개발을 하면서 거대한 프로그램을 다루는 일이 없어서 뜸했지만, 로그 데이터 수집 및 분석을 하게 되면서 동시성 모델에 고민이 많았다. RabbitMQ를 사용해서 손쉽게 해결하긴 했지만, 동시성 모델에 대한 약간의 목마름이 있었다. 알라딘에서 책을 고르는 중에 이런 책이 있다는 것을...
더 읽기

파이썬 플레이그라운드

1 스터디를 하면서 읽게 된 책인데, 생각보다 구성이 좋아서 3번 정도 반복해서 읽어보았다. 스터디 할 때는 하드웨어 해킹 부분을 할 수 없어서 집에서 혼자서 깨작깨작 해보았다. 구성이 잘 되어있어서 아주 재미있게 공부 할 수 이었지만, 책에 소개된 코드의 내용이 구조적으로...
더 읽기

프로그래밍 언어론 10th

1 본인이 컴퓨터 사이언스 분야 중에서 공부해야 하는 과목이라 생각하는 과목이 ‘컴파일러’와 ‘언어론’이다. 이 책은 초보 개발자나 컴퓨터 사이언스를 공부하는 학생분들이 읽어보면 좋을 듯 싶다. 다양한 언어를 통해 자신이 사용하는 프로그래밍 언어를 이해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된다....
더 읽기

한글 - 세종이 발명한 최고의 알파벳

“마음은 말로써 나타난다. 情見於言, 세종실록 권13, 세종 3년 8월 27일.”, 1 조선의 왕중에서 가장 총명한 세종의 오픈소스 제품인 ‘한글’에 대해서 궁금하다면 이 책을 가볍게 읽어보자. 한글의 독창성과 과학성은 이처럼 그 삼분법에 있다. 이것은 운에 포함되었던 자음의 성질과 모임의 성질을 분리해내고,...
더 읽기

JavaScript Promise

1 한빛미디어에서 무료로 배포했던 eBook인데, Promise에 관해서 매우 잘 정리되어 있기 때문에 JS를 사용하면서 Promise를 사용해야 하시거나 접하시는 분들에게 추천드립니다. Promise라고 부르는 하나의 인터페이스를 이용해 다양한 비동기 처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쉽게 말해 복잡한 비동기 처리를 쉽게 패턴화할 수...
더 읽기

해커스 - 세상을 바꾼 컴퓨터 천재들 (무삭제판)

그들은 ‘직접 해보라’는 교리를 평생토록 추종한 신봉자들이었다. […] 컴퓨터에 대한 접근은 물론이고 세상이 돌아가는 방식을 가르치는 무엇이든, 그에 대한 접근은 무제한적이고 전적이어야 한다. 직접 해보라는 강령Hands-On Imperative을 언제나 지켜라! 1 2~3번 읽고, 개정판을 또 읽어봐도 재미있다. 혹시 컴퓨터 프로그래밍이나 개발의...
더 읽기

Effective Modern C++ (이펙티브 모던 C++)

이 버전이 더 효율적인 뿐만 아니라 타자도 더 쉽다. 1 C++은 다루지 않은지 오래 되어서 책을 보는 동안 C++ 표준 레퍼런스를 참고하게 되었다. 영원히 변하지 않을 것 같았던 C++ 표준의 변화량이 상당하기 때문에 용어를 받아들이는 것부터 난관이었지만 스콧 마이어스의 훌륭한...
더 읽기

뷰티풀 아키텍처

1 단 한번도 아름다운 아키텍처를 경험해하지 못했기 때문에 책에 다루는 아키텍처를 읽으면서 부러웠다. 저런 아키텍처를 경험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막연하게 생각했다. 좋은 아키텍처로 개발을 진행해 보고 싶다는 생각만큼, 좋은 아키텍처를 알아보는 안목을 키우고 싶었다. 아키텍처를 분석하고 해석하는 방법을 엿볼 수...
더 읽기

트렌드 코리아 2017

1 2017년을 위해서 2016년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려는 분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이다. 내용의 깊이나, 정확성은 본인도 잘 모르겠지만 이 책은 우리는 2016년을 어떻게 살았고, 내가 욕망했던 것들이 어떤 사회적 맥락을 가지는지 마주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 2 전문가들의 관점과...
더 읽기

라라벨로 배우는 실전 PHP 웹 프로그래밍

1 스터디 덕분에 PHP의 풀스택 프레임워크인 ‘Laravel’을 다뤄볼 수 있었다. 기껏해야 책에 있는 예제를 돌려보는 정도이지만 풀스택 프레임워크의 강력함과 PHP의 언어적 유연함을 엿볼 수 있었다. 그리고 루비 온 레일즈를 필두로 대부분의 풀스택 프레임워크에서 제시하는 프로젝트 구조와 Composer를 사용한 프로젝트 의존성...
더 읽기

ECMA Script 6 - 두고두고 보는 자바스크립트 표준 레퍼런스

ES5에서 Array.isArray()와 같이 오브젝트 프로퍼티로 작성된 isArray()를 함수라고 했으며, Sports.prototype.get = function(){}과 같이 prototype에 연결된 get()을 메서드라고 했습니다. 함수와 메서드를 구분해야 하는 이유는 new 연산자로 인스턴스를 생성할 때 인스턴스에 할당되는 기준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1 Node.js와 React를 주로 사용하는 환경에서 근무하다...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