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산기는 어떻게 인공지능이 되었을까

여러분 앞에 놓여진 컴퓨터는 어떻게 시작되었는지 궁금하거나, 미래의 컴퓨터는 어디로 향하는지 궁금하다면 이 책을 추천한다. 그리고 컴공 1~2학년이 분들에게도 좋은 교양서라 할 수 있다. 1 현재 회사에서 Java로 개발을 진행하고, 연구실에서 CQRS 등을 사용한 프레임워크로 실험을 진행하다보면 어려운 책은 별로...
더 읽기

파이썬 핵심 개발자들과의 인터뷰

1 개인 프로젝트를 파이썬을 주로 사용하기 때문에 익숙한 라이브러리를 만든 개발자의 인터뷰를 매우 재미있게 읽었다. 개발서적이 아니라고 생각했지만 내가 개발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몇가지 문제를 다시금 떠올리고 생각해보게 된다.
더 읽기

괴짜 경제학 (개정증보판)

1 내가 이렇게 어마무시하게 바보같이 살았던가? 싶은 생각이 강하게 든다. 거의 모든 챕터에서 허를 찌른다. 2 행동경제학이 인간을 바라보는 관점에 대해서 다시 생각해보게 된다.
더 읽기

케라스 창시자에게 배우는 딥러닝

1 PyBusan에서 진행된 ML 스터디를 하면서 사용하게 된 책이다. 내용이 매우 축약적이고 코드(정확히는 케라스)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해당 교재의 가장 큰 장점은 박해선님이 코드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주신다는 점이다. 2 코드 중심으로 설명하고, 내용이 굉장히 축약적으로 설명하고 있기 때문에 각주 및 역주에...
더 읽기

파이썬 라이브러리를 활용한 머신러닝 - 사이킷런 핵심 개발자가 쓴 머신러닝과 데이터 과학 실무서, 번역개정판

머신러닝과 관련된 분야를 공부할 때 가장 먼저 접했던 교재는 튜링 선생님과 체스판이 그려진 스튜어트 러셀과 피터 노박의 영문 원서였다. 코드보다 문자와 수식이 많았던 책은 언제나 힘겹고 같은 곳을 몇번이나 다시 읽어보게 만들었다. 요즘에는 머신러닝 책이 다양하게 많이 출간되고 있는데, 그...
더 읽기

코틀린 마이크로서비스 개발 - 스프링 5와 스프링 부트 2.0을 활용해 코틀린으로 구축하는 리액티브 마이크로서비스

1 스프링 부트 2.x 버전을 사용해서 MSA를 구축하는 방법을 예제 코드로 소개하는 교재다. 스프링 5.x에서 코틀린을 지원해서 해당 예제가 코틀린으로 다 구성되어 있다. 2 뭔가 어색한데 익숙한 코드의 느낌 덕분에 코드를 작성하면서도 계속해서 Java의 기억이 되살아나서 에러가 곳곳에 발생했다. Kotlin으로...
더 읽기

함수형 코틀린 - 코틀린과 애로우로 배우는 함수형 프로그래밍

1 Kotlin을 공부하면서 구매했던 책인데, 요즘에 워낙 함수형 프로그래밍 스타일 책이 많아서 이 책을 구매해서 차근 차근 예제를 따라하면서 코틀린에서 배웠던 코드를 조금씩 변형해보고 있다. 2 배우는건 Kotlin과 함수형 프로그래밍인데 Java 개발 실력이 늘어나는 것 같은 느낌은 무엇일까?
더 읽기

수학의 아름다움 - AI, 빅데이터에 숨어 있는

1 ML이나 NN을 공부하다 보면 선형대수학과 통계학이 어느덧 우리의 옆에서 함께 걸어가길 권한다. 그러나 그들과 함께 걷기엔 발거음도 가볍지 않고, 심지어 말도 잘 통하지 않아서 코드를 사용해서 혼자서 길을 헤쳐나간다. 2 그러나 선형대수학과 통계학에 대한 이해가 선행되다면 우리가 코드로 헤쳐나가는...
더 읽기

스위프트 4 프로토콜지향 프로그래밍 3판

1 스위프트에서 제안한 ‘프로토콜지향 프로그래밍’을 전문적으로 다루고 있는 책이다. 스위프트를 처음 사용하게 되면 가장 먼저 겪게되는 멘분 중 하나인 ‘구조체’와 ‘Extension’에 대해서 스텝 바이 스텝으로 차근 차근 알려준다. 2 스위프트 문법에 대한 설명이 매우 간략(거의 없다..)하게 소개되고 있으니 기본적인 문법을...
더 읽기

프론트엔드 개발 첫걸음 - React, Angular, Vue.js, React Native

1 현재 Single Page Application(SPA)을 만드는데 가장 유명한 3가지 도구를 한 가지 예제를 사용해서 만들어보는 튜토리얼 형식의 교재이다. 심지어 React Native도 함께 다루고 있기 때문에 현재 개발자가 다룰 수 있는 대부분의 Web 기술을 동일한 예제를 사용해서 학습할 수 있다. 2...
더 읽기

이펙티브 자바 - 제3판

“외국어를 배워서 교실 밖에서 써먹어보려고 하면, 세 가지를 마스터해야 한다는 것을 알게 된다. 언어의 구조를 알아야 하고(문법), 사물의 이름들을 알아야 하며(어휘), 일상적인 필요를 표현하는 관례와 효과적인 전달 방법을 알아야 한다(용례).” - 2판 재번역 “자신이 공부한 외국어를 실전에서 활용해보았다면 세 가지를...
더 읽기

Node.js 디자인 패턴

1 Node.js나 Express.js 혹은 vue.js에서 사용하면서 어떤 것은 이벤트 발생시 콜백을 받으라고, 다른건 Promise로 처리하는 등 일관성 없이 이벤트를 처리하고 발생시킨다고 투덜투덜 거렸다. 그런데 이책을 통해서 내가 투덜거렸던 이유에 대해서 명확하게 이해하게 되었다. JavaScript 개발자가 아니라서 명확하게 이해했다고 해서 달라진건...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