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

한철 머무는 마음에게 / 서로의 전부를 쥐어주던 때가 / 우리에게도 있었다. 1 한철도 머무르지 못했던 내 마음에게 / 내 전부를 주어주던 때가 / 나에게도 있었던가? 2 이를 악물지 않아도 / 회사에 매달리지 않아도 / 나는 이제 3 “가기만 하고 오면...
더 읽기

과학혁명의 구조

“나는 이 책에서 제시된 견해들이 진리임을 확신하지만,… … 오랜 세월 동안 나의 견해와 정반대의 관점에서 보아왔던 다수의 사실들로 머리 속이 꽉 채워진 노련한 자연사학자들이 이것을 믿어주리라고는 전혀 기대하지 않는다. … … 그러나 나는 확신을 가지고 미래를 바라본다. —- 편견없이 이...
더 읽기

슈퍼컴퓨터를 사랑한 슈퍼맨

크레이는 가장 단순하고 지루한 작업을 했다. 왜냐하면 부분적으로는 그 작업을 통해서 기계를 더 잘 이해할 수 있었기 때문이었고 또 한 편으로는 모든 엔지니어들이 그 일을 무시해서는 안 된다고 느꼈기 때문이었다. 1 천재가 ‘근성’있고 ‘꾸준’하면 어떤 일을 벌일 수 있는지 알...
더 읽기

똑똑한 사람들의 멍청한 선택

우리는 상실에 따른 고통이 이득에 따른 즐거움보다 두 배나 더 강력하다는 사실을 한 번 더 눈으로 확인한 것이다. 1 행동경제학 발전사를 한 눈에 알 수 있으며 동시에 변하지 않는 ‘인간’의 행동을 소개하고 있다. 책에 두껍고 전문적인 내용이 많기 때문에 어려울...
더 읽기

리틀 브라더

문 밖으로 나가, 감히 자유하라! 1 문체와 내용에서 ‘덕’스러움이 느껴졌다. 자유와 편집증에 대한 묘한 강박을 엿볼 수 있다. 2 파이썬부터 배우자! 네가 하는 일이 잘 되길 바랄게. 잡히지 마. 자유를 지켜. 피해망상을 유지해. 암호 체계는 공개되고 개방되어 있어서 누구든지 이용할...
더 읽기

헬로 데이터 과학

하지만 데이터를 막상 받아든 분석가는 백지 상태에서 데이터를 보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1 엑셀을 잘 활용해야 겠다는 작은 다짐, 문제는 기술과 도구가 아니라는 점에서 다시 시잭해야 겠다는 희망, 작은 문제가 큰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믿음. 모집단의 특성 및 모집단에서...
더 읽기

MIT 스타트업 바이블

1 기획과 CEO의 경우에는 자신의 ‘제안서’를 차근 차근 점검 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있을 것이다. 2 읽는거 보다 실천이 더 중요하다. 중소 기업 vs. 혁신기업, 지역 vs. 세계, 경쟁우위 vs. 혁신, 단순성장 vs. 기하급수 혁신 = 발명 x...
더 읽기

데이터 웨어하우스 멘토

1 단계나 흐름을 그림으로 설명하고 있기 때문에 이해가 쉽다. 그리고 단계별로 필요한 내용을 잘 설명하고 있어서 차근 차근 읽기에 좋다. 책의 전체적인 정리는 시나리오 부분을 통해서 정리하고 있다. 2 반면 용어가 생소한게 많아서 조금 아쉽고, 실무에 바로 적용하기에 적합하지 않고...
더 읽기

서버/인프라 실전 구축 가이드 - 모던 웹을 지탱하는

1 기존의 IDC에서 Cloud로 전환하려는 분들에게 매우 적합한 책이다. 특히 프로비저닝과 자동화 관련 부분과 Nginx 부분은 많은 참고가 되었다. 2 하지만 기술의 특성상 버전의 특성을 타기 때문에 구매하고 빨리 읽길 권한다. […] 한 가지는 응용 프로그램 서버에 요청을 보내는 리버스...
더 읽기

소프트웨어 악취를 제거하는 리팩토링 - 구조적 설계 문제를 풀어내는 최선의 실천법!

1 다른 리팩토링 책에 비해서 실습 비중보다는 이론적인 내용이 많다. 특히 기술부채에 관련된 내용이 잘 정리되어 있어서 도움을 받았다. 특히 6장 내용은 코드리뷰나 짝코딩을 하면서 토론을 할 수 있는 내용이라 팀에서 같이 읽으면 더 좋을 듯 싶다. 프로그램이 진화하면서 유지보수...
더 읽기

린 애자일 기법을 활용한 테스트 주도 개발

1 CD 대여점을 만들면서 생기는 다양한 ‘테스트’ 기법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대화체로 진행되고, 챕터가 굉장히 짧고 흡입력이 높기 때문에 쉬엄 쉬엄 읽다보면 책을 덮을 수 있다. 2 일단 이 책의 번역은 크게 문제될 것이 없다. 하지만 에이콘 출판사 책은...
더 읽기

알키비아데스 1,2(정암학당 플라톤 전집 3)

1 소크라테스가 알키비아데스에게 극딜하는 내용이 주를 이룬다. 결론적으로 말해서 절대적 ‘미소년’인 알키비아데스의 ‘무지’를 깨우치기 위해서 ‘질문’으로 알키비아데스의 ‘무지’를 알키비아데스 스스로 증명하게 만드는 내용이다.(이런 정도의 극딜을 당하고도 소크라테스와 절친으로 지내는거 보면 알키비아데스 형도 성격이 좋은 것 같다) 2 우리가 스스로를 깨닫기...
더 읽기